두눈체 길

분류없음 2015.10.31 10:24

 

 


가는 길이 사무치게
흔들리면 소신을 키워 중심 잡으면 되고
어둡다면 마음길 닦아 빛나게 하면 되고

외롭다면 그림자 동무 삼아 걸으면 된다


가는 길을 사무치게
사랑한다면 함께 걷는 이가 있지 않을까?


-지구별에 온 지 35년 두눈 소리-


If the road you walk is deeply rutted,
Place each step with care and purpose.


If the road you walk is deeply dark,
Polish it bright with your imagination.


If the road you walk is deeply lonely,
Take solace in your shadow's friendship.


If the road you walk is deeply loved,
Share it with someone who can love it, too.


-A voice from Two Eyes, the 35th year on the earth.-


사진: 광화문국제아트페스티벌 'Art&Play' 에서


WRITTEN BY
두눈
당신의 마음이 예술입니다.

0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