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없음



논문명:손톱을 매개체로 한 순수의 역설적 표현 :배금주의 시대를 투영한 연구자의 작품을 중심으로



ps: 정신적 노동 뿐만아니라 물질적으로 구현해야 하는 작가로서 더욱 손톱은 솔직한 것이였습니다. 어릴적 위생검사로 생긴 고정관념은 이러한 또다른 의미를 억압하고 있었습니다. 예술은 작가의 창의력을 통해 고정관념 또는 편견을 깨어온 역사라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작품이 사기가 아닌 진정성으로 다가 올수 있는 것은 작가의 삶이 작품에 묻어 나 있기 때문임을 예술활동을 하면서 깨닫게 되었습니다.
 
여러분은 어떠한 고정관념(편견)을 가지고 있으신가요? 그 고정관념을 검증해 보세요.
그러면 더욱 삶이 행복해 질 수 있는 새로운 무언가를 발견할지도 모릅니다.


재미 이상의 그 무엇 factory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