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절한 부르심에 얼른 끝내야 할 작업은 잠시 멈추고



용접의 흔적
언젠가는 사라지길~




WRITTEN BY
두눈
당신의 마음이 예술입니다.

0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